리그 오브 레전드의 116번째 챔피언, Jinx 리그 오브 레전드




스토리 번역

내 이름은 바이. 나는 필트오버의 집행자고 여긴 내 도시야. 사람들은 여기를 진보(?)의 도시라 불럿지... - 그녀가 나타나기 전까지는

그녀의 이름은 징스. 아니 뭐 사람들 그녀를 징스라 부르지. 하여튼, 아무도 그냐가 누군지 아는사람은 없어, 그녀의 출신조차도 몰라. 이 골치아픈녀석은 갑자기 나타나서 총을 난사하면서 미친듯이 웃어. 진짜 징스의 웃음은 짜증을 유발한다니까.

그녀가 필트오버에 오고나서 모든것이 변햇어. 이제는 진보의 도시에서 범죄의 도시로 이름을 바꿔야할껄? 사람들은 패닉에 빠지고 길거리는 혼돈으로 휩싸였어. 어딜가든 개판이였지.

그녀는 이 상황을 즐기고있어

필트오버는 그녀의 장난감일뿐이야. 그녀는 그녀의 인생을 즐기고있어, 그리고 그도중 누가 다치든가는 상관도 안하지.

이제는 더이상 그렇지 않을꺼야, 내가 나설꺼거든.

그녀가 뭘 원하는지 상관 안해, 그녀의 이야기를 들어줄 마음도 없어. 난 그녀를 감옥에 아주 아주 오래동안 가둬둘꺼야. 내가 약속하지, 그녀가 더이상 웃지 못하게 해줄꺼야.


징크스가 등장했습니다!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의 마이에브가 생각나네여.
출처 ; 리그 오브 레전드 갤러리 Jaina


덧글

댓글 입력 영역